전체메뉴 닫기

전체 카테고리

"사람을 살려라"지부 운영위, 릴레이 동조단식 돌입 > 지역소식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새로운 역사의 장을 여는 전국금속노동조합
18만 금속노조!
일체성 강화!

금속뉴스

지역소식

경남 | "사람을 살려라"지부 운영위, 릴레이 동조단식 돌입

페이지 정보

작성자 경남지부 작성일18-07-16 16:28 조회453회

본문

금속노조 경남지부가 16일 성동조선 강기성 지회장과 함께 성동조선 구조조정 중단을 촉구하며 릴레이 동조단식에 돌입했다강기성 지회장은 이날로 단식농성 12일째를 맞이했다.

 

지부는 릴레이 동조단식 돌입 기자회견에서 우리는 오늘 강기성 지회장을 홀로 둘 수 없고명분도 없는 불법적인 구조조정을 저지하기 위해 릴레이 동조단식에 돌입한다고 밝혔다동조단식은 4개 지회, 1조 4명으로

 

법정관리 중인 성동조선은 생산직 81%를 정리해고 하는 구조조정 계획이 진행 중에 있으며 오는 17일까지 2차 희망퇴직을 진행 중에 있다성동조선 공동관리인은 2차 희망퇴직 후 생산직 81% 수준의 희망퇴직이 이뤄지지 않으면 정리해고를 강행할 입장이다지회는 매주 목요일 법원과 도청에서의 결의대회경남도청과 산업은행 앞 천막농성거점 선전전 등을 진행하며 구조조정의 부당성을 알리고 있다.

 

지부는 기자회견문에서 노동자들은 사측과의 교섭에서 무급휴직은 물론 임금동결과 통상임금 5% 반납복리후생 지원 한시적 중단 등 노동자가 할 수 있는 양보를 다 했다며 사측과 책권단법원은 오로지 사람을 자르는 것이 답 인양 정리해고를 강행하겠다는 입장이라 비판했다이어 성동조선의 정리해고는 최소한의 정규직 인력을 남겨두고 성동조선을 비정규직 생산공장으로 만들겠다는 것이라며 진정 이 사회가 사람사는 세상사람이 먼저인 세상이라면 성동조선 구조조정 중단으로 화답하라고 요구했다.

 

한편 조선소살리기구조조정대책위는 오는 18일 기자회견을 통해 김경수 도지사와의 면담을 진행할 예정이다금속노조는 같은 날 영남권 결의대회를 개최하고 성동조선 정리해고 저지 투쟁에 나선다